주한미군이 왜 국민들의 분노를 샀는지 잊으셨군요.
파렴치한 범죄도 범죄지만, 그 범죄가 대한민국 안에서 일어났음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 법에 의해 처벌되지 않고, 재판까지 가더라도 무죄라는 판결을 받아서 그렇지요.

어제 중국 유학생들보고 무슨 생각이 들었는지...
저 아니더라도 많은 사람들이 이미 분개하고 있습니다.

중국민들은 우리나라가 얼마나 만만하게 여겼으면, 타국땅에서 이런 집단행동을 보였겠습니까. 중국 공안에 비해 형편없는 한국 경찰이 만만해보이기도 했겠죠. 그리고, 중국이 세계 중심이라는 중화사상은 한국을 만만한 소국으로 보고 있을 것입니다.

자국땅도 아닌데, 과격시위로 티벳 시위대와 외국인 그리고, 한국의 시민단체와 지나가는 죄없는 시민까지 폭행한 죄는 분명 엄벌해야합니다. 이것은 자국민 보호와 치안 유지를 위한 기본적인 국가의 자세입니다. 이것에 대해 중국측이 항의한다면 그것은 중국의 내정간섭입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우리나라 정부는 중국에 설설 기기만할 뿐 별다른 조치를 취할 것 같지 않네요. 등신외교는 미국과 일본에 이어 중국에서도 발휘됩니다. 이번 사건으로 미.일.중에 알아서 기어주는 등신외교의 정점을 찍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외국에서 외교부는 언제나 자국민을 외면하더니, 자국내에서도 우리나라 정부는 자국민을 외면합니다. 등록금 시위는 집회 참가자보다 많은 경찰을 내보내더니 시내 폭동에는 아무 대응이 없다니...참 대한민국 국민으로 자긍심이 나겠습니다.

 123 c0012102_4814593388a1f c0012102_4814593e9b9f9 c0012102_481463a762412 20080427-00000032-jijp-int-view-000

Posted by isss 트랙백 6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